https://www.youtube.com/watch?v=znvuY9vR_ak

https://www.youtube.com/watch?v=LKgjCr7BJZU

 

마크 노플러가 음악을 맡은 영화, 브룩클린으로 가는 마지막 비상구의 엔딩 테마이다. 영화는 그다지 히트를 치지 못했는데 음악은 개인적으로 좋아한다. 지금 이 곡이랑 A love Idea 란 곡인데 이 곡이 위에 올린 곡보다 조금 더 알려져 있는 듯 하다. 어쨌거나 두 곡 모두 영화음악이라는 거~

https://www.youtube.com/watch?v=STlLJxLUHOg

https://www.youtube.com/watch?v=wZasLMRi5F4

 

즐감~!

신고

https://www.youtube.com/watch?v=w4-8ytlpGX0


오랜만에 팝송 하나 올려본다. 1990년도에 나온 배트 미들러의 앨범, Some people lives 에 있는 마지막 트랙에 해당하는 곡 The gift of love 를 피아노 솔로로 자작편곡 연주해보았다. 피아노는 영창, 촬영은 엘지 G2 로 HD 모드로 찍었더니 370메가 정도 나온다. 원래 이 앨범은 1994년도에 걸프전이 터지면서 From a distance 란 곡이 인기를 얻었는데 이 곡이 좋아서 앨범을 구매하게 되었다. 요즘 같으면 해당 곡만 다운로드 받으면 될 것을 거의 20년 전에는 일명, 레코드방에 가서 주인 아저씨에에 공테잎을 하나 줘서 원하는 곡을 녹음해 달라고 부탁하거나 아니면 앨범전체를 사거나 해야하는 시절이었기에 큰맘먹고 레코드판으로 구매를 했는데 잘 한 듯 싶다.  요즘엔 다시 레코드가 인기를 얻고 있다쟎은가~ㅎㅎ  악보는 없다. 듣고 외운대로 연주했다. 20년도 넘은곡이라 그간 100번정도는 들었으면 이 정도는 처줘야 하지 않나?ㅎㅎ(농담^^;;) 이 비디오가 나의 유튜브 641번째 비디오구나~후반부에 멜로디는 좀 더 up 되도록 일부터 다르게 연주했다(3분30초 부분) 나름 강조를 하기 위해서~호불호는 개개인의 몫~즐감~

신고

https://www.youtube.com/watch?v=QZ9zQL1nXRA&feature=youtu.be


인터넷 카페에서 벙개 연주회를 오늘 했는데 카페 회원님이 녹화한 영상인데 좀 전에 받아서 이제 올린 것. 피아노는 야마하. 지금 버젼이 take 04 에 해당하는데 take 04 까지 올린 곡은 이 곡이 첨이지 싶다 ㅎㅎㅎ 즐감~ 

신고

https://www.youtube.com/watch?v=xR2qnQMbVmE

 

2001년 영화인 냉정과 열정사이 피아노 메들리를 올린다. 지금 동영상이 take 03 이다. 그간 올린 2 번의 동영상은 이것에 비하면 그다지..ㅎㅎ 영어 속담에 이런 말이 있지 않던가, Practice makes perfect ~ 갈수록 좋아지는 거라고 본다. 촬영은 엘지 G2로 HD 모드로 찍었더니 파일 용량이 거의 1기가다. 악보는 시중에도 나와있는데 나는 내 느낌대로 악보 없이 들리는 대로 연주했기에 기존에 나온 악보와는 다를 수 있다. 어쨌거나, 즐감~

 

 p.s. 영화음악은 료 요시마타가 작곡했다~

신고

https://www.youtube.com/playlist?list=PLXf67HZuIP6tc-xXZ3Q-smOWAW_K_SqDv

 

모두 24 비디오. 곡 수는 17곡~! 17곡 모두 자작편곡 연주. 악보 no~! 17곡 중 지금 외워서 연주하면 과연 몇 곡이나 가능할지는...몰겄다~ㅋㅋ

신고


몇 년전에 이 곡의 Take 01을 올렸었는데 지금 보니 속도조절에 실패한 듯 해서 조금 더 relax 해서 take 02를 만들어보았다. 당시 take 01 은 삼성에서 나온 똑딱이 1,000만 화소였고 지금 동영상은 1,300만 화소 엘지 G2로 HD 모드로 찍은 것이다. 화질이나 연주 모두 지금 버젼이 더 맘에 든다. 전에 유키 구라모토의 악보집 책을 구입했었는데 이사를 몇 번 하다보니 잊어버렸다...;;; 그래서 외워 연주할 수 있는 곡이 몇 곡 없다. 이 곡 음반을 구입했었는데 런던 필하모니과 함께 연주한 앨범, Refinement~ 그 앨범 중에서 좋아라 하는 곡 중 하나이다. 은근히 어려운 곡. 즐감~

신고


간만에 자작곡 하나 올린다. 오늘이 귀빠진 날이라 기념으로 하나 올려본다. 2013년에 써둔 것. 연주는 야마하. 촬영은 엘지 옵티머스(젤 처음 나온 버젼. 800만 화소). 즐감~

신고


쉬프가 사용한 피아노는 베토벤 해석으로 유명한 빌헬름 박하우스가 사용했던 1921년산 벡스타인이라고 한다. 거의 100년 된 피아노가 - 물론 Rebuilt 과정을 거첬으리라 예상하지만 - 이렇게 멋진 사운드를 낼 수 있구나~!

신고

Summer of 42 테마 - 미셸 르그랑

2014.07.07 21:36



미셸 르그랑의 명곡 Summer of 42 의 테마이다. 언제 들어도 멋진 곡. 피아노 솔로에 따라오는 오케스트라도 멋지구나. 즐감~

신고

 

어쩌다 보니 그베타제 관련 포스팅만 3개 연속이다 ㅋㅋ 이런 뮤직비디오 컨셉...좋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