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루지아 출신의 미녀 피아니스트 Nino Gvetadze(그루지아 말이라 어떻게 읽지...니노 그베타제 정도?) 와 그루지아 신포니에타가 암스테르담의 RCO 홀에서 베토벤 피아노협주곡 4번을 연주하고 있다. 음악을 감상해야 하는데 ... 연주자를 감상하면 안 되는데....ㅋㅋㅋ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Wibi Soerjadi 가 13살 당시 연주한 동영상이라는데 파치올리 308의 사운드를 느낄 수 잇는 좋은 자료라 생각된다. 오디오와 비디오의 싱크가 안 맞는게 흠이긴 한데 사운드만 듣는다고 생각하면 될 듯 하다. 길이가 3미터가 넘는 308센티의 파치올리의 플래그쉽 모델 F308 모델의 사운드란 이렇구나~!  스타인웨이 D모델이 274, 벡스타인 D모델이 282, 뵈젠도르퍼 임페리얼이 290 인데 파치올리는 3 미터를 넘어서 308~~! 거기에 페달도 하나 더 달려있어서 4개로 알고 있다. 혹시나 해서 구글링을 해봤는데 4번째 페달의 경우 지금 모델과 하나 아래 모델인 F278 모델에 옵션으로 장착할 수 있다고 한다. 기본 옵션은 아닌가보다. 연주장소는 네덜란드암스테르담의 RCO(Royal Concertgebouw Orchestra) 홀. 즐감~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쾰른 귀즈니히 오케스트라와 말러 교향곡 시리즈를 출시하고 있는 마르쿠스 슈탄츠가 네덜란드 라디오 필하모닉과 함께 말러 교향곡 1번을 연주하고 있다. 얼마전에 Avro 유튜브 채널에 업로드된 영상을 여기로 스크랩해왔다. 역시 슈탄츠~! 풍부한 울림을 자랑하는 RCO 홀에서 연주해서 더 좋은 듯 하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