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년 2월에 연주한 것인데 지금까지 연주한 것 중에서 해상도가 가장 좋게 나온 연주라서 이렇게 take 05임에도 올린다. 자작편곡이라 악보는 없다. 즐감~

신고






조지 거슈윈의 18번이라고 할 수 있는 랩소디 인 블루를 뵈젠도르퍼와 벡스타인 그리고 가장 유명한 스타인웨이로 연주한 영상을 이렇게 한 자리에 모아봤다. 맨 위의 2개 영상은 앙드레 프레빈이 뵈젠도르퍼 피아노를 연주하면서 NHK 심포니를 지휘한 영상이고 그 아래 영상은 레너드 번스타인이 벡스타인을 연주하면서 뉴욕 필하모닉을 지휘한 1979년도 영상이다. 맨 아래의 영상은 글을 다 적고 보니 스타인웨이가 빠져서 추가해볼까 해서 수정하면서 추가한 영상인데 재즈 피아니스트 미셸 카밀로가 스타인웨이를 연주한 영상이다.  아마도 피아노의 big 3 라면 등장할만한 피아노들를 같은 곡 연주의 조건으로 이렇게 모아봤다. 즐감~

신고


NHK 에서 제작한 다큐멘터리, 대황하(The great yellow river) OST 에 수록된 곡, 태양을 향한 흐름(Sunny stream)피아노 솔로 버젼을 올린다. 원래 이 다큐의 OST는 음악을 담당한 소지로의 오카리나로 연주되는 곡으로 유명한데 오카리나를 연주할 줄 모르기 때문에 피아노 솔로로 시도해보았다. 메인 멜로디가 어디선가 들어본 적 있지 않는지..? 당시 광고음악으로도 이 멜로디가 몇 번 사용된 적  있는 것으로 기억한다. OST 가 2장까지 나온 것으로 안다. 당시 레코드로 2장을 모두 구매해서 자주 들었었는데 좋은 곡들이 꽤나 있더라는~ 유튜브에서 the great yellow river parkthoven 으로 검색하면 4곡이 나올 것이다. 당시에 자주 들었던 기억으로 연주했다. 악보는 없다. 즐감~

신고

10,001,326 views~!

2015.12.13 21:34

드디어 유튜브 조회수 1천만 조회수 넘겼다~! 만세~!! 지금까지 658개의 동영상을 업로드했다. 참 많이도 올렸구나. 658개가 모두 새 비디오는 아니고 take 02를 감안하면..그래도 450개의 레파토리는 되지 싶다. 초창기엔 삼성 케녹스에서 나온 1천만 화소 똑딱이로 찍었는데 기술이 발전하니 디카에서 엘지 옵티머스의 8백만 화소 폰카를 거쳐 이젠 엘지 G2의 1300만 화소 폰카로 진화해서 업로드하고 있다. 내년 여름이 오기 전에 새로운 변신이 있지 않을까? 보통 노예계약은 2년이니까~ㅋㅋ

신고

'Parkthoven's talking'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001,326 views~!  (0) 2015.12.13
50,029~!  (0) 2014.04.09
박토벤 자작곡 리스트 from 유튜브  (0) 2014.03.16
모두 해피 2014~!  (0) 2014.01.01
메리 성탄절~!  (0) 2013.12.25
유럽 명품 피아노 다큐 모음  (0) 2013.11.16




먼저 올린 take 02(맨 위)는 HD 모드로 찍어서 360메가였는데 그 아래 take 03은 LG G2의 최상위 버젼인 Full HD 1080P 60fps 로 찍어봤더니 용량이 1.1기가가 나온다. 거의 3배~!! 뭐, 캠코더도 아닌데 콸러티의 차이가 얼마나 나겠냐만은 그냥 봐도 큰 차이는 안나는데 미세하게 take 03이 더 좋게 들린다. 연주가 take 02보다 더 좋아서 그럴지도 모르겠는데 어쨌거나 Full HD 1080P 60fps 기능은 첨 사용해봤다는 거가 포인트~!ㅋㅋ

그리고 이 버젼은 오리지널 버젼의 엔딩에서 키를 하나 더 올린 Long version 이다. 왜냐구? 연주를 하다보니 나도 모르게 feel 받아서 그렇게 해버렸다~ 그래서 이름하여 long version 인 take 03이 나와 버렸다. 즐감~

신고


스타 프로듀서로 유명한 데이빗 포스터의 앨범, The symphony session 의 마지막 트랙인 We were so close 커버 버젼을 올린다. 악보는 없고 자작편곡 버젼이다. take 01은 확실히 많이 서두른 듯 해서 이렇게 좀 더 relax 한 take 02를 비교차원에서 함께 올린다~ㅎㅎ take 01 은 당시 똑딱이 1000만 화소 디카로 찍은 것이고 take 02은 엘지 G2로 HD 모드로 촬영했는데 quality 는 스마트폰이 더 좋다. 기술의 발전이란 참 대단하다~ㅎㅎ 어쨌거나 즐감~

신고

https://www.youtube.com/watch?v=Np7xkPguRxg


https://www.youtube.com/watch?v=Q-8XYAZXmxc


앙드레 가뇽의 앨범, Monologue 에 있는 곡인데 악보책이 나오기 전에 외운 버젼으로 연주한 것이다. 맨 위에 주소가 take 01 이고 그 아래가 take 02 인데 take 01 은 왠지 맘에 들지 않아서 언젠가 take 02를 시도해야지..하고 맘먹고 있다가 오늘에야 했다. take 01은 촬영을 일명, 똑딱이라 불리는 삼성 케녹스 디카 S-1000 모델(1,000만 화소)로 했고, take 02 촬영은 LG G2(1,300만 화소)로 HD 모드로 했더니 파일 크기가 592메가가 나온다~! 2006년의 똑딱이 보다 요즘 폰카의 성능이 더 좋은 듯 하다^^ Take 02의 경우 먼저 한 버젼보다 좀 더 감정을 넣어서 relax~~ 해서 했더니 오리지널 버젼의 연주시간이 6분 정도인데 그보다 1분 정도 더 나와버렸다 ㅋㅋ 감정과다?^^;; 어쨌거나 take 02 가 take 01보다는 콸러티가 더 좋다는거. 즐감~    

신고

https://www.youtube.com/watch?v=UafrLngIvVQ&feature=youtu.be

 

80년대 영화, Arthur 의 테마곡. 확실히 80년대 곡 중에 명곡들이 많은 듯 하다. 유튜브에 뮤직비디오가 있는데 그거 열심히 보고 자작편곡으로 시도. 악보는 없다. 나의 651번째 유튜브 비됴. 촬영은 LG G2로 hd 모드로. 즐감~!

신고

It might be you 피아노 솔로 take 02

2015.10.21 22:20

https://www.youtube.com/watch?v=EUrT7t-s8DA&feature=youtu.be


1982년 더스틴 호프만이 사랑하는 여자를 위해 여장을 불사하던 영화, Tootsie 엔딩에 나오는 곡. take 01은 다소 서두른 느낌이라 언젠가 take 02를 올려야 겠다 맘을 먹고 있다가 이제서야 올린다. 나의 650번째 유튜브비디오. 즐감~

p.s. 이제 채널 총 조회수 1천만이 얼마 남지 않았다~

신고

https://www.youtube.com/watch?v=5aceDfVdhZ8

예전에 한 번 시도해본 적이 있어서 이건 take 02로 보면 된다. 먼저 올린 건 2곡 메들리였고 지금은 한 곡 추가한 메들리. 처음 곡과 엔딩곡은 한 번쯤 들어봤을 것이고 중간에 있는 곡이 추가된 곡~ 이 곡의 작곡자는 이태리 사람인 듯 하다. 스텔비오 치프리아니(Stelvio Cipriani)자작편곡이라 악보는 없다. 촬영은 LG G2로 HD 모드로~ 즐감~

신고